녹차수도보성 문화관광

축제가 함께하는 보성관광! 보성 축제 포털 go 바로가기

산촌생태 소득마을

> 관광명소 > 보성의명산 > 산촌생태 소득마을
인쇄 트위터 페이스북
3차 메뉴 정의

산촌마을은 '산간오지에 위치한 촌락' 또는 '산림이 많은 지역' 등으로 이해되거나, 도시 또는 농촌과 구별되는 단순한 지역개념으로 사용되기도 한다. 혹은 농촌의 연장선상에서 산촌을 바라보는 일부의 시각도 있으며 낙후지역, 후진지역, 사회적 공백지역의 의미로 이해되기도 한다.

산촌은 공간적 위치, 사회·경제적 조건, 인구 등에 있어 일반 농촌지역과는 차이가 있다. 우리나라의 산촌은 산림에 둘러싸인 촌락으로 임야의 점유비율이 높고 소득이 낮으며 사회, 문화적 혜택이 낮은 지역으로 입지적인 특성 상 생활환경의 정비수준이 낮으며 인구가 적은 지역을 말한다고 할 수 있다.

2003년 국립산림과학원이 구분한 바에 의하면 임업진흥 촉진지역의 지정기준으로 산림의 이용가능성과 오지성을 반영하여 임야율이 70% 이상으로 하였다. 반면에 경지율은 21% 이하인 지역을 선택한 것은 전국 읍면의 평균 경지율을 기준으로 저소득 지역을 반영하는 의미가 있다.

또 인구밀도는 전국 읍면 지역의 평균인구밀도인 111인/㎢ 지역을 산촌마을로 선정하였다. 이 구분지표에 따르면 전국 508개 읍면, 4,972개 리가 해당되고 면적으로는 3,755 천ha가 산촌마을로 구분되었다. 이는 전국 산림면적(6,416천ha)의 58.5%에 해당된다.

담당자
  • 산림산업과 산림휴양계  송광우 ☎ 850-5482